상단여백
HOME 다문화
다문화가족과 함께하는 한국전통음식체험

옥천군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우을순)는 10일 농업기술센터에서 다문화가족 여성들 약 40명이 참여한 가운데 전통음식체험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추석명절을 앞두고 전통음식인 ‘수제월병과 보리빵’을 만드는 시간을 마련하였으며, 한국문화를 이해하면서 정(情)을 나눌 수 있는 자리였다.

다문화가족 여성들은 한국전통음식 만들기 체험을 통해 서로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낯선 한국문화를 이해하고, 추석 명절 가족들과 함께 각 가정에서 쉽게 만들 수 있게 되었다.

또한 본 행사에서 마련한 음식은 옥천군 사회복지시설 영생원에 전달하면서 함께 나누고 함께 먹는 시간을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자리였다.

옥천군 여영우 주민복지과장은 ‘한국의 문화와 전통을 체험하는 즐거운 시간이 되길 바라며, 한국의 정(情)도 함께 나누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며 그 뜻을 전했다.

우을순 회장은 “옥천의 농산물을 알리고, 한국의 음식을 이해하는 뜻깊은 시간과 함께, 이웃과의 나눔의 정을 느끼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