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대전시, 추석 명절 맞아 어려운 이웃 위문기초생활수급자 1만 5,400세대, 복지시설 등 223곳 위문품 전달

대전시는 우리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오는 9일까지 기초생활수급자와 복지시설을 위문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위문을 통해 대전시는 기초생활수급자 1만 5,400세대에게 농협상품권 또는 전통시장상품권을 전달하고, 복지시설 223곳에 과일, 쌀, 생활필수품 등 총 3억 6500여만 원 상당의 위문품을 전달할 계획이다.

허태정 시장은 3일 오후 성애노인요양원(서구 관저동)과 한걸음 중증장애아동생활시설(서구 장안동)을 찾아 위문했다.

이 밖에 행정부시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들은 기간 동안 노인․ 장애인․노숙인 자활시설 위문을 이어갈 예정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경제적으로 어렵고 힘든 이웃들이 훈훈한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사랑과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