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저소득 주민을 위한 지역상인의 나눔의 손길지역상인·저소득 주민 어려운 이웃돕기 식품 기부 이어져

세종특별자치시 보람동(동장 진정옥)이 지역 상인들과 정부 지원을 받는 저소득 주민이 관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잇달아 식품을 기부하는 등 나눔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시에 따르면, 보람동에 위치한 착한정육점(사장 서주환)이 올해 초부터 매월 1회씩 관내 장애인 및 저소득가정을 위한 돼지고기를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또 뚜레쥬르 보람점(사장 이희경)도 이달부터 저소득층 자녀가 있는 가구를 위해 주 2회 정기적으로 빵을 전달하는 등 관내 지역상인으로부터 어려운 이웃을 위한 후원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여기에 지난 2일에는 금남면에 거주하는 주민 A씨가 직접 농사지은 양파 0.2톤을 기부했다.  

A씨는 과거 복지사각지대에 처해 있었던 주민으로, 보람동 맞춤형복지팀에 의해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돼 현재 정부의 지원을 받고 있는 중이다.

 

조영주 기자  yes0214@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