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대전교육청, 장애학생 음악·체육 프로그램 ‘2019학년도 끼발한 동아리’ 운영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7월 29일부터 8월 9일까지 2주간, 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장애학생의 음악·체육 특기적성 개발을 위한 ‘2019학년도 끼발한 동아리’를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끼발한 동아리」는 ‘기발한 방법으로 끼를 발산하다’라는 의미로, 다양하고 기발한 방법으로 장애학생이 자신의 끼를 펼칠 수 있도록 운영하는 동아리이다.

이번 동아리 활동은 중·고등학교 특수학교(급) 학생 15명이 참여하며 여름방학 기간을 이용하여 음악·체육활동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이를 통해 장애학생의 꿈과 끼를 개발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음악활동은 보컬을 비롯한 드럼, 기타, 까혼, 콩가, 젬베 등으로 구성된 밴드 동아리로 운영되고, 체육활동은 기초체력 훈련을 비롯한 태권도 기본 품새, 태권무를 연마하는 태권도 동아리로 운영된다.

또한 하반기에 음악 밴드, 태권무 공연 기회를 제공하여 학생들의 기량을 뽐내고 자신감을 키우는데 중점을 둘 예정이다.
 
음악 밴드 활동에 참여한 유성생명과학고 김현주 학생은 “다양한 악기 연주에 맞춰 노래를 부를 수 있어서 즐거웠고, 많은 사람들 앞에서 우리의 공연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대전교육청 유덕희 유초등교육과장은“이번 끼발한 동아리 활동을 통해 장애학생들의 끼를 발산하고, 1학생 1예술·체육 활동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예술·체육활동 기회를 제공하여 문화·예술 감수성을 향상하고 이를 향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