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충남소방, ‘냉방기 화재’ 주의하세요최근 3년간 혹서기 총 551건 화재발생…부주의·전기적 요인이 1·2위

충남소방본부가 올 여름철 냉방기 사용 증가에 따른 화재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19일 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3년간 혹서기간(7월 15일~8월 14일) 중 도내에서 발생한 화재는 총 551건으로 집계됐다.

화재발생 원인은 △부주의 196건(35.6%) △전기적인 요인 154건(27.9%) △기계적 요인 83건(15.1%) △원인미상 62건(11.2%) △기타 43건(7.8%) △자연적 요인 13건(2.4%) 등의 순이다.

전체 화재발생 원인으로 부주의와 전기적 문제가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한 만큼, 사전 점검 등 관심이 각별히 요구되고 있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냉방기 화재는 사전 점검 및 청소와 같은 작은 관심으로도 예방할 수 있다”며 “사용 후에는 코드를 뽑아 전원을 차단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선풍기 모터에 쌓인 분진이 과열을 가속해 화재로 이어질 수 있으며, 에어컨 실외기 주변에 쓰레기를 적치할 경우 냉각 장애 등으로 인해 화재가 발생할 수 있으니 주의해야 한다”며 “냉방기기는 사용 전 점검과 올바른 사용법을 통해 재사고를 예방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박세종 기자  hrtree99@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