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서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 개최치매안심마을 ‘기억울타리’사업 운영위원 위촉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 치매안심센터는 23일 월평3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치매안심마을 ‘기억울타리’ 사업 운영위원을 위촉하고 제1차 운영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박경용 서구보건소장, 월평3동 주민자치위원장, 통장, 월평지구대장 등 20여명이 참여하여 치매안심마을 운영에 따른 다양한 의견과 자문을 나누며 치매안심마을의 성공적 운영을 다짐했다.

‘기억울타리’는 대전광역시 치매안심마을 고유 브랜드로 지역주민과 치매환자, 가족이 함께 어울려 치매가 있어도 본인이 사는 마을에서 존엄성을 지키며 생활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또한 치매인식개선활동,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 치매고위험군 및 치매환자 관리를 통하여 치매 돌봄 기능을 강화할 계획이다.

서구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안심마을의 운영과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은 주민의 관심과 자발적인 참여가 중요하다”며 “주민이 앞장서는 치매안심 공동체를 구축하여 지역 주민, 치매환자와 가족이 함께 어우러지는 ‘기억울타리’ 마을을 만드는 데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