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 최종 준비상황 보고회 개최

대전의 대표 문화예술축제인 ‘2019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이 약 열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서구가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서구는 13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2019 대전 서구힐링 아트페스티벌’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부서별 최종 준비상황 보고회’를 열고 현재까지 담당 분야별 추진사항을 최종 점검했다.

이날 보고회는 주요 개선사항 등 축제 전반에 대한 보고 및 홍보, 교통, 주차, 환경, 안전 등 각 분야에 대한 준비상황 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주요 내용은 ▲미디어파사드 활용한 종합안내소 설치 ▲프린지 무대 해가림 시설 설치를 통한 관람객 편의 제공 ▲서구청 네거리에서 경찰청 네거리 구간 전일 교통통제를 통한 안전한 행사개최 ▲뮤지컬 갈라쇼, 팝페라 콘서트 등 수준 높은 문화공연 유치 등으로 그 어느 때보다 완성도 있는 축제를 위해 준비하였다.

구는 앞서 서구청 앞 보라매공원 460m 구간에 아트 빛 터널과 아트트리를 이미 조성 완료 하여 선보이고 있으며 매 주말 저녁 8시에는 보라매 힐링음악회를 개최하는 등 축제 분위기를 고조해 나가고 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