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A형간염 예방접종 대폭 증가대전시, 재난안전문자 발송 이후 가파른 증가세

A형간염 환자 확산을 막기 위한 대전시의 재난 안전문자 발송 후 시민들의 예방접종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

대전시는 지난 2일 A형간염 환자 확산을 막기 위해 전 시민을 대상으로 예방접종 및 예방수칙에 대한 재난 안전문자를 발송했다.

12일 대전시에 따르면 재난 안전문자 발송 이전인 1월부터 4월까지 A형간염 예방접종인원은 6,300여 명이었지만, 지난 2일 재난 안전문자 발송 이후 9일 동안 모두 7,100여명이 예방접종을 받았다.

A형간염에 대한 시민의 관심도 높아져 보건당국에는 하루 평균 100여 통의 예방접종 문의전화가 걸려오고 있다.

대전시 임묵 보건복지국장은 “A형간염은 특별한 치료제가 없기 때문에 예방접종이 가장 쉽고 확실한 예방방법”이라며 “1차 예방접종으로 94%이상 방어항체가 생기고 2차 접종후에는 100%에 가까운 항체가 생성되기 때문에 간염에 취약한 20~40대의 연령층은 반드시 예방접종을 받는 것이 좋으며, 식사중 반찬을 개인적으로 덜어 먹을 수 있는 개인접시 제공과 술잔 안 돌리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하는 것도 중요하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