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포토뉴스
대전맹학교 개교 66주년, 공립인가 50주년 기념 축제

대전맹학교(교장 최규붕)는 12일 10시부터 개교 66주년, 공립 인가 50주년을 맞이하여‘동문과 함께하는 개교 66주년 학교 축제’를 개최 한다고 밝혔다.

이번 축제는 중부권 시각장애교육의 대표기관으로 성장한 대전맹학교의 66년 유구한 학교 역사를 되돌아 볼 수 있다.

대전맹학교는 1953년에 특수교육 불모지였던 대전지역의 사립학교로 출발하였고 1969년 공립으로 인가를 받은 후에 시각장애교육의 주축역할을 담당해 왔다.

이번 행사는 기념식 후 열린음악축제가 진행되었으며, 1950년대 졸업생을 시작으로 졸업생들이 기수별로 나와 노래를 부르면서 학생, 교직원, 동문 모두가 추억으로의 시간 여행을 떠났다.

고등학교과정 3학년 김영소 학생은“이번 축제를 통해 우리 학교의 역사를 알 수 있게 되었고, 학교의 일원이라는 것이 자랑스럽다. 다양한 행사를 마음껏 즐기면서 학업에 지쳤던 몸과 마음이 회복 되는 것 같다”고 말했다.

대전맹학교 최규붕 교장은“동문들의 관심 속에 개교 66주년을 맞이하여 기쁘고, 이런 관심에 힘입어 대전맹학교를 시각장애인 교육의 미래를 이끌어 가는 메카로 만들어가겠으며, 또한 이번 행사로 학생들이 스스로를 돌아보고 학교에 더 많은 애정과 자긍심이 높아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