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다문화
옥천군 다문화 자녀를 위한 대학생 멘토링 사업 시작

옥천군은 10일 학습환경의 문제 및 경제적 어려움으로 학업성취도가 낮고 기초학습 능력이 부진한 다문화 가정 초등학생 자녀의 학교생활과 기초학습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대학생 멘토링 사업을 시작했다.

민선 7기 공약사업중 하나로 지역내 충북도립대 재학생인 멘토 대학생 10명과 멘티 초등학생 10명이 짝을 이뤄 1:1 개별수업을 진행한다.

지난 2~3월에 사업운영기관인 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프로그램 홍보, 대학생모집, 다문화 가족자녀 선정, 대학생 오리엔테이션 등 준비과정을 거쳐 10일 개강했다.

이날 개강식을 시작으로 오는 12월까지 학생 한 명당 총 40회에 걸쳐 매주 2회 대학생 멘토가 학교생활과 기초학습 지도에 나서게 된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