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2019‘세계 물의 날’기념행사, 성황리 개최물사랑 그림․사진전, 물환경 개선 위한 민․관 워크숍 등 다채

대전시는 21일 오후 2시 시청 2층 로비에서 허태정 시장과 김종천 시의회의장, 설동호 시교육감, 최정우 대전환경운동연합의장을 비롯한 시민과 학생, 물 산업 관계자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7회 세계 물의 날’ 행사를 가졌다.

이날 기념식에서 허태정 시장은 “물은 생명의 근원이자 인류의 생존과 번영에 꼭 필요한 자원”이라며 “이번 행사가 물의 소중함과 가치를 널리 알리고, 시민과 함께 물순환 선도도시 대전을 만들어 나가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또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맑은물과 물순환 회복’을 주제로 하수처리 미생물 관찰, 지구온난화에 대한 이해, 빗물저금통·투수블럭 등 빗물관리 기자재 전시와 함께 다양한 환경체험학습코너가 운영돼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와 함께 ‘물사랑 그림·사진 공모전’에 입상한 학생, 시민 22명에 대한 시상 및 전시회가 개최됐으며, 도시 물순환 기능 회복을 위한 ‘민-관합동 워크숍’도 마련돼 건강한 물환경 도시 조성방안에 대한 열띤 토의가 진행됐다.

물사랑 그림·사진 전시회와 물순환 홍보체험부스 운영은 22일까지 진행된다.

한편, ‘세계 물의 날(World Water Day)’은 점차 악화되는 지구촌의 물 부족과 수질오염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전 세계인의 동참을 호소하기 위해 UN(유엔)이 1992년 총회에서 지정·선포한 날이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