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불합리한 규제 개혁 대기업 의견 듣는다20일 한화에너지㈜ 등 대기업 10곳 대표 초청 간담회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20일 나성동 상가에서 대기업 CEO를 초청해 규제개혁 및 기업애로 해소 지원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이춘희 시장과 박형민 경제산업국장, 이두식 세종상의회장, 코리아오토글라스㈜ 우종철 대표, 한화에너지㈜ 류두형 대표 등 대기업 10곳 대표 및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춘희 시장은 정부의 규제샌드박스제도와 세종스마트시티 국가산업단지를 소개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기업의 투자와 관심을 당부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기업이 사전에 제시한 현장 애로사항에 대해 시청 담당 국과장이 직접 구체적인 해결방안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시는 기업 측이 제안한 전의산단 진출입로 추가개설 및 첨단산단의 전력수급 문제에 대해 추진시기 및 예산확보, 정부 건의 등 다양한 해결책을 제시했다.

이춘희 시장은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업의 불합리한 규제를 개선하는 일에 앞장 설 것”이라며 “세종시가 4차 산업 혁명시대의 선도적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기업에서도 규제샌드박스를 적극 활용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시는 규제개혁 등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매주 1회 기업현장 방문을 실시하고 있으며, 다음달 2일에는 중견기업과의 간담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조영주 기자  yes0214@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