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포토뉴스
허 시장, 사회적문제 시민편에서 해결하려는 노력 주장

허태정 대전시장은 18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시정전략회의를 갖고 시민생존권과 관련된 사안은 충분한 논의와 검토를 바탕으로 보다 꼼꼼하게 판단하고 결정할 것을 주문했다. 

허 시장은 “시정을 추진함에 있어 사안의 중대성에 따라 실국 간 충분한 의사소통과 협의를 요할 때가 있다”며 “시민생존권과 시민안전에 관한 사안은 사회적 의제로 실국 협의를 넘어 전체회의 과정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허 시장은 “시정이 시민생존권과 맞물려 있을 경우 시정 원칙과 방향이 옳아도 서로의 접점을 찾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늘 시민 편에 서서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려는 자세를 갖자”고 당부했다.

또 이날 허 시장은 최근 언론에서 호평한 대전형 일자리정책을 설명하고 더 좋은 정책으로 이어가자고 독려했다.  

허 시장은 “대전형 일자리정책에 관한 여러 보도는 그만큼 이에 대한 우리사회의 관심과 문제의식이 높다는 방증”이라며 “더 좋은 일자리정책을 설계하고 시민에게 효과적으로 알리자”고 밝혔다.

이밖에 이날 허 시장은 지난주 예산정책협의회에서 건의한 현안사업 예산확보 후속조치와 국비확보 T/F 가동을 지시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