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포토뉴스
2019 대전학습종합클리닉센터 학습 바우처 제공 기관 계약식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3월 5일학습 바우처 제공 기관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계약을 체결한 학습 바우처 제공 기관은 전문 의료 기관 3곳, 전문 심리 상담 기관 7곳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심리·정서적인 어려움을 가지고 있는 학습 부진 학생들에게 전문적 지원에 적극 나선다.

학습 바우처 제공 기관으로 선정된 곳은 ▲지정신건강의학과, ▲지정신건강의학과, ▲휴정신과의원, ▲건신상담심리센터, ▲다온심리상담센터, ▲도담도담심리상담센터, ▲동백심리상담센터, ▲생각과마음아동교육상담센터, ▲채원심리상담연구소, ▲행복나무아동교육상담센터 총 10곳이다.

올해 학습 바우처 제공 기관 계약을 체결한 기관은 공모를 통해 선정되었으며, 올해 말까지 불안이나 우울증 등으로 학습 부적응을 보이고 있는 대전 지역 고등학생들에게 심리검사와 심리 상담 및 치료 서비스를 지원하게 된다.

학습 컨설팅을 통해 지원 대상자로 선정이 되면, 학생이 기관을 방문하여 서비스를 받거나, 상담사가 직접 학교를 방문하여 학생에게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대전교육청 고유빈 중등교육과장은“학습종합클리닉센터의 학습 바우처 제공 사업을 통해 학생들의 학습 상처의 원인을 찾고 내면을 어루만져, 학습 지원뿐만 아니라 관계적 측면도 전문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