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다문화
대전특수교육지원센터 , 일본 발달장애인 관련기관과 정보 교류의 장 마련(사 )한국자폐인사랑협회 대전지부 및 일본 삿포로 ·포플러회 관계자 등 15 명 방문

(사)한국자폐인사랑협회 대전지부 및 삿포로 등 발달장애인지원센터 관계자들이 1월 30일 발달장애인 관련 협력과 정보교류를 위해 대전특수교육지원센터를 방문한다고 밝혔다.

대전특수교육지원센터는 장애학생에 대한 관련서비스와 진로직업교육 뿐만 아니라 중도·중복장애학생 교육프로그램 개발, 비장애학생 대상 장애공감문화 조성 및 사회인식 변화를 위한 장애인식개선 교육·연수 등을 지원하고 있다.

(사)한국자폐인사랑협회는 2006년부터 전국 9개의 단위지부를 통해 자폐성 장애인의 권리옹호와 가족지원, 정책 및 제도 개선 사업 등을 펼치고 있으며, 이번 방문은 대전지부와 일본의 삿포로·홋카이도 자폐관련 협회와 교류 행사의 일환으로 이루어졌다.

15명의 방문자들은 대전특수교육지원센터 현황을 듣고 4개의 직무실습실과 특별실을 둘러보았으며, 일본 발달장애인 당사자가 직접 직무실습을 체험할 수 있는 시간을 통해 양국의 발달장애인 진로직업교육에 관한 공감을 이끌 수 있었다.

(사)한국자폐인사랑협회 대전지부장(이호희)은“일본의 발달장애인 당사자와 관련 기관 관계자의 대전특수교육지원센터 시설 견학과 체험을 통해 발달장애인의 진로탐색 지원에 관한 유익한 정보교류가 될 수 있었다”고 했으며, 대전시교육청 유덕희 유초등교육과장은“이번 국제교류를 통해 양국의 장점을 토대로 발달장애인의 성공적인 사회통합을 위한 진로탐색 활동 프로그램이 한층 더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