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대전시, 중소기업육성자금 3,200억 원 지원 개시16일부터 건전한 중소기업육성을 위해 자금지원 신청 접수

대전시는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지역 중소기업육성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19년 중소기업육성자금 3,200억 원을 지원키로 하고 16일부터 지원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올해 분야별 지원 금액은 ▲ 제품생산 부품이나 원자재 구입자금이 부족해 애로를 겪는 기업을 지원하기 위한‘구매조건 생산지원자금’ 400억 원 ▲ 공장을 이전하거나 시설투자 자금이 필요한 기업이 쓸 수 있는 ‘창업 및 경쟁력강화사업자금’ 500억 원 ▲ 중소기업이 인건비나 관리비 등 운전자금이 부족할 때 사용할 수 있는 ‘경영안정자금’ 2,300억 원 등이다.

경영안정자금과 창업 및 경쟁력강화사업자금은 은행 대출시 발생되는 이자 중 일정부분을 보전해 주는 자금이며, 이차보전금 지원으로 경영안정자금은 2%~3%, 창업 및 경쟁력강화사업자금은 1%~2% 이자차액을 시에서 지원하게 된다.

구매조건 생산지원자금의 경우 국내와 수출납품에 따른 원자재 구입을 위해 상․하반기로 각 200억 원을 운용하며, 기업부담 금리는 분기별 공공자금 관리기금(기재부 고시) 대출금리에서 0.93을 차감 적용해 1.94%(1분기)다.

기술신용평가 보증을 강화해 기술보증기금이나 신용보증기금의 보증금액을 전액(한도 5억) 지원받을 수 있다.

대전시는 지난해 경영안정자금 등 2,728억 원(전년대비 10.6%↑)을 1,366개 기업(2.9%↑)에 지원했으며, 설문조사결과 ①경영안정 ②생산성 향상 ③매출증대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긍정적인 답변을 받았다.

대전시 유세종 일자리경제국장은“올해는 경영안정자금으로 2011년 신청기업에 대해 3회 횟수제한에 걸렸던 기업도 금년에는 이 자금을 신청할 수 있다”며 “구매조건 생산지원자금의 국내 2회 제한 폐지와 경영혁신형 중소기업의 우대금리 적용대상 추가 지원 등으로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자금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자금은 16일부터 대전경제통상진흥원 방문과 기업지원 포털사이트 대전비즈(http://www.djbiz.or.kr)온라인 신청접수하며 자금 소진시까지 연중 접수가 가능하다.

자금지원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시 홈페이지 (http://www.daejeon.go.kr), 또는 대전시 기업창업지원과 ☎042-270-3692), 대전경제통상진흥원(대전시 기업지원 포털, 대전비즈 http://www.djbiz.or.kr), 042-380-3081~21)으로 문의하면 된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