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학교 내 양치시설 충치 예방효과 ‘톡톡’설치학교 충치경험 비율 43.2%로 비설치 학교보다 낮아

세종특별자치시 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실시한 구강건강 실태조사 결과 양치시설이 설치된 학교의 학생들이 일반 학생보다 구강건강수준이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세종시보건소(소장 이강산)는 지난달 양치시설이 설치된 교동초와 양치시설이 설치되지 않은 A·B 2개 학교 6학년생 전체를 대상으로 구강건강 실태조사를 실시했다.

양치시설이 설치된 교동초의 영구치 충치경험자의 비율은 조사대상자중 43.2%로 A학교 51.9%, B학교 63.0%보다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 1인 평균 충치를 경험한 영구치 개수는 교동초 0.9개, A학교 1.2개, B학교 1.5개로 교동초 학생 쪽이 더 적었다.

이번 조사에서 양치시설 설치 운영이 충치예방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됨에 따라, 세종시보건소는 시교육청 및 학교와 협력해 초등학교 내 양치시설을 확대 설치해나갈 계획이다.

이강산 보건소장은 “이번 실태조사로 양치시설의 설치가 충치예방에 직접적인 영향이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구강보건교육으로 학생들의 바른 구강건강습관 형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영주 기자  yes0214@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