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대전혁신센터, 첨단센서 산업의 견인차 역할 이어간다9일, 2018년도 지역기업혁신역량강화사업 협약식 개최

대전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임종태, 이하 대전혁신센터)는 9일 지역기업혁신역량강화사업 협약식과 대전첨단센서포럼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역 첨단센서 산업 활성화를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이날 협약식에는 지역기업혁신역량강화사업을 통해 선정된 12개사와 대전혁신센터가 운영중인 ‘대전 첨단센서 포럼’ 위원들이 함께 자리하여 지역의 특화산업 발전을 위한 뜻을 함께 모았다.

지역기업혁신역량강화사업은 첨단센서 분야 예비창업자 및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기술 실증화를 위한 사업개발자금 지원 ▲기술 사업화를 위한 멘토링 ▲투자유치 및 판로개척 사업 연계 등을 지원한다.

첨단센서 기반의 압력 자동표시 시스템을 개발한 에너리트, 안전유도로봇을 생산하는 센서랩, 헬스케어 스마트 밴드 제품을 제작하는 플렉스컴 등 우수 기술을 기반으로 한 선정기업들은 본 사업을 통해 보유 기술을 사업화함으로써 수익 모델을 창출해나갈 예정이다.

2017년 창단된 ‘대전 첨단센서 포럼’은 대전 지역 첨단센서 관련 전문가들의 정례적인 교류 및 상호 연계협력을 촉진하기 위한 모임체로서 대전시의 4차 산업혁명 과제에 대한 정책 제안과 센서 산업의 생태계 조성을 위해 초석을 다지기 위해 결성됐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