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대전시, ‘지방의 네트워크형 행정체계 구축을 위한 시민토론회’ 개최13일 유성구 개최, 지방분권 시민토론회 자치구 순회 마무리

대전시는 13일 오후 2시 유성구청 대강당에서 지방자치.분권 전문가 등 시민 300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방의 네트워크형 행정체계 구축을 위한 시민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분권형 개헌 등 정부의 자치분권 의지에 맞춰 지역의 대응과 시민 공감대 형성을 위해 지난 1월부터 개최한‘권한이양’,‘마을자치’,‘재정분권’등 핵심 의제별 토론의 마지막 순서로 열렸다. 

토론회에는 김택수 대전시 정무부시장, 이원구 유성구청장 권한대행을 비롯해 시⦁구의원과 시민들이 참석해 세종, 충남 등 인접 자치단체와의 협력에 대한 관심을 나타냈다.

발제를 맡은 최진혁 한국지방자치학회장은 문재인 정부의 자치분권 로드맵에 대해 프랑스 등 선진지역의 사례를 중심으로 네트워크형 행정체계 구축 방안을 설명했다.

김찬동 충남대 자치행정학과 교수의 진행으로, 김종남 대전시민사회연구소장, 박태구 중도일보 사회부장, 임성복 대전세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참여해 정부안의 문제점과 대안, 충청권행정협의회, G9(대전을 포함한 인근 시.군), 중부권 메갈로폴리스 등 광역 협력방안에 대해 토론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