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다문화
희망이음, 한국사회 정착 위한 교육지원하남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한국어 교육 수료식에서 PC 후원

교육 전문 기업 ㈜희망이음이 11월 30일 하남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백정숙)에서 열린 한국어 교육 수료식에서 교육용 PC를 후원했다고 1일 밝혔다.

하남시가 후원하고 하남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주최한 ‘제10회 한국어 교육 수료식’은 지난 1년간 센터에서 한국어 교육을 이수한 결혼 이민자 및 외국인 학생들을 격려하고 수료증을 수여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오수봉 하남시장, 김종복 하남시의회 의장, 서춘성 국제외국인센터 이사장, 김찬호 국제외국인센터 대표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희망이음은 최우수상 수상자에게 교육용 PC 1대를, 센터에 PC 2대를 각각 후원하며 격려 인사를 전했다.

수료식 후 9월 25일 다문화 이주여성 대상을 대상으로 열린 ‘희망이음 제3회 한글 수기 공모전’에서 대상을 받은 얀티미나의 수상작 발표도 이어졌다.

얀티미나는 “희망이음이 지원해 준 한국어 교재로 열심히 공부해서 공모전에서 대상이라는 좋은 결과를 얻은 것 같다”며 “한국어교실을 운영하며 결혼 이민자들에게 한국어를 가르쳐 준 센터와 하남시에 감사드린다. 한국 사회에 정착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희망이음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국제외국인센터 등에 자체 제작 한국어 교재인 ‘한글아리랑’을 무료로 배포하고 매년 한글 수기 공모전을 개최하는 등 한국어 교육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희망이음 개요

희망이음은 공정한 교육 기회 제공을 통해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교육적 자립을 지원하는 교육 전문 기업이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