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다문화
대전서구, 외국인 주민 대상‘한국문화교실’운영9개국 26명 참여, 천연염색․농촌체험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는 11일 외국인 주민을 대상으로 ‘한국문화교실’을 운영했다.

기성동에서 열린 이 날 행사는 9개국에서 26명이 참여해, 손수건, 스카프의 천연염색 체험과, 채소를 수확하는 농촌체험 활동을 했다.

한국문화교실에 참여한 엄피(네팔, 50세)씨는 “꽃, 식물 등 자연 재료로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스카프를 만들어서 기뻤고, 고향의 향수를 느끼게 하는 채소를 수확할 수 있어 즐거웠다”라며, “앞으로도 한국문화교실 행사에 참여할 기회가 많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  bims1119@naver.com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