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문화
오늘 밤은 국내 최대 ‘춤’ 테마 축제 ‘천안흥타령춤축제’로국내 최대 ‘거리댄스퍼레이드’ … 15일 방죽안 오거리~터미널사거리

‘춤’을 테마로 한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천안흥타령춤축제의 ‘거리댄스퍼레이드’가 15일 신부동 방죽안 오거리부터 터미널사거리에 이르는 0.55km 구간에서 펼쳐진다.

거리댄스퍼레이드는 ‘천안흥타령춤축제2017’의 하이라이트 프로그램으로 셋째날 오후 6시 30분부터 밤 10시까지 축제의 절정을 화려하게 장식할 춤꾼들의 행렬이 이어진다.

올해 퍼레이드 경연에는 △해외 13팀 △춤단체 3팀 △대학교 5팀 △기타 3팀 등 총 24팀 1,113명이 참가해 전통민속춤, 모던댄스, 화려한 춤판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지난 거리댄스퍼레이드와 차별화를 꾀하기 위해 편의시설로 대형 400인치 영상차량 추가배치 등 LED를 확충했으며, 영상무대를 대폭 활용함으로써 볼거리, 즐길거리를 강화했다.

퍼레이드 후에는 불꽃퍼포먼스로 축제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며, 축제가 끝나는 것이 아쉬운 관람객들을 위한 애프터 파티가 신부문화공원에서는 추가 구성돼있다.

이날 천안초등학교부터 방죽안 오거리까지는 오후 4시~밤 11시 전면통제되며, 방죽안 오거리부터 터미널사거리까지는 오전 9시~오후 2시 4개차선만 부분통제, 오후 2시~밤 11시는 전차선 전면통제된다.

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거리댄스퍼레이드는 시민들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행사를 관람할 수 있도록 안전상황실 설치, 충분한 안전요원 배치 등 심혈을 기울였다”며 “행사를 원활히 진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흥타령춤축제2017’은 국제춤대회, 춤 경연, 전국대학치어리딩대회, 막춤대첩, 초청기획공연 등이 17일까지 이어진다. 자세한 일정은 흥타령춤축제 공식 홈페이지(cheonanfestival.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세종 기자  hrtree99@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