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통일리더쉽’을 키워가는 충남 학생들통일 의지 함양 및 통일대비능력 신장을 위한 다양한 활동 펼쳐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이 학생들의 통일 의지 함양 및 통일대비 능력 신장을 위해 지난 15일에서 17일까지 2박3일간 천안상록리조트에서 도내 고등학교 1학년 학생 25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통일리더십캠프를 개최했다.

학생들은 캠프에서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과 연합뉴스 정일용 기자, 경남대학교 극동문제연구소 김동엽 교수 등 전문가 특강과 김지철 교육감과의 토크 콘서트, 통일블랜딩, 통일 원탁토론, 독립기념관 탐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소화했다.

특히 통일블랜딩을 통해 통일 이후 우리나라의 미래 모습에 대해 관광, 문화, 교육 등의 영역에서 다양한 예측을 해봤고, 남북통일의 저해 요인에 대한 통일 원탁토론에서는 상호간 교류와 협력의 단절, 분단의 지속으로 인한 정치·문화적 차이, 남북간 경제적 격차, 북한의 도발 및 핵개발 등을 제시하고 해결방안으로 상호 존중과 교류, 신뢰회복과 대화, 통일교육 활성화, 남북정상회담 등을 제시하기도 했다. 또한 교육감과의 토크 콘서트에서는 통일문제는 물론 충남교육 전반에 대하여 다양한 질의응답을 실시했다.

캠프에 참석한 이다은 학생(공주여고 1)은 “기존 학교 통일교육이 일회성 행사 등 형식적으로 치우치는 경우가 있었는데 이번 캠프를 통해 통일 문제에 대해 보다 깊이 있는 강의와 토론을 접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통일과 관련해 희망학생을 중심으로 다양하고 실질적인 활동을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현재 충남도교육청은 우리 민족의 염원인 통일 문제에 대한 학생들의 관심이 차츰 낮아지고 있다는 판단 하에 통일의식 고양을 위한 통일교육주간 및 체험학습 운영, 학생통일탐구토론대회를 개최하고, 교원 국외체험연수를 통해 교사들의 통일교육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박세종 기자  hrtree99@daum.net

<저작권자 © 다문화공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